default_setNet1_2

'도박 빠져 40억원 횡령 혐의' 지역농협 직원 구속

기사승인 2022.06.18  04:34:55

공유
default_news_ad1
© News1 DB


(성남=뉴스1) 최대호 기자 = 도박에 빠져 고객이 예치한 돈 수십억원을 횡령한 지역 농협 직원이 구속됐다.

수원지법 성남지원 김정석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17일 특경법 상 횡령 혐의로 A씨(30대)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김 판사는 "증거인멸 및 도주 우려가 있다"며 영장 발부 사유를 밝혔다.

A씨는 올해 4월부터 스포츠토토 등 도박으로 생긴 손실을 만회하고자 자금 출납 직원이라는 신분을 이용, 공범 계좌로 자금을 송금한 혐의를 받는다. 횡령액은 40억원 수준으로 추정된다.

경찰은 지난 14일 오후 9시17분쯤 '직원이 횡령을 했다'는 지역 농협 측의 신고로 사건을 인지하고 A씨를 검거했다.

돱뒪1 <돱뒪而ㅻ꽖듃>瑜 넻빐 젣怨듬컺 而⑦뀗痢좊줈 옉꽦릺뿀뒿땲떎.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